top of page

NEWS

에이스웍스의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현대차·기아, SDV 전환 위해 소프트웨어 기업들과 연합체 구성

스크린샷 2022-07-28 오후 1.04_edited.jpg

현대차그룹 MBD 컨소시엄 MOU 체결식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2023년 4월 7일

현대자동차와 기아는 현대차그룹 계열사 및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등 17개사와 차량용 제어기 소프트웨어 개발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참여 기업들은 '현대차그룹 모델 기반 개발(MBD) 컨소시엄'을 구성해 소프트웨어 및 가상 개발 환경 구축에 대한 투자 효율을 높이고, 개발 솔루션 표준화와 공유를 통해 소프트웨어 중심 개발체계 구축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고도화된 SDV 개발을 위해서는 기능 집중형 아키텍처(구조)를 기반으로 차량 내부의 다양한 전자장치를 통합 제어하는 소프트웨어가 필요하다. 과거에는 제어기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각 하드웨어에 적용하며 오류를 개선했으나 MBD 모델은 가상 시뮬레이션을 통해 개발 기간을 줄이고 품질을 높일 수 있다.

컨소시엄에는 현대차·기아를 비롯해 현대모비스[012330], 현대위아[011210] 등 현대차그룹 계열사들과 로버스보쉬, 비테스코테크놀로지스, HL만도[204320], 디스페이스 등 분야별 전문 기업이 참여했다.

컨소시엄은 제어기와 소프트웨어 제품을 개발하는 '개발그룹'과 전문기술을 지원하는 '기술그룹'으로 구분해 상호 협력한다. 현대차·기아는 컨소시엄 참가자들의 기술 교류와 협업을 지원하고 최종 산출되는 표준환경의 공용화를 추진해 개방형 SDV 개발 생태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현대차·기아 연구개발본부 차량제어개발센터 김용화 부사장은 "SDV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서는 소프트웨어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발 빠른 시장 대응이 필수"라며 "우수한 협력사들과 협업을 강화하고 상호 기술교류를 통한 동반성장으로 더욱 진보한 SDV를 고객에게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 임기창 기자(pulse@yna.co.kr)
URL : https://www.yna.co.kr/view/AKR20230407039800003?input=1195m

-----
컨소시엄은 ▲현대차·기아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현대케피코 ▲현대트랜시스 ▲현대엔지비 ▲현대오토에버 등 현대차그룹 계열사를 비롯해 ▲로버트보쉬 ▲비테스코테크놀로지스 ▲HL만도 ▲디스페이스 ▲매스웍스 ▲슈어소프트테크 ▲시높시스 ▲아이피지오토모티브 ▲이타스 ▲컨트롤웍스 ▲벡터 등 총 19개 기업들로 구성된다.

스크린샷 2022-07-28 오후 1.04_edited.jpg

bottom of page